2003년 7월 (제2호)

사회복지법인 인성재단
발행처: 신광모자원 발행인: 김미숙 주소: 전북 군산시 나운동 1242-9 전화: (063) 462-7749 팩스: (063) 462-7741

《엄마의 편지 II》

"사랑하는 딸에게"

사랑하는 나의 딸들에게. 너무나 대견하고 착한 큰 딸, 귀엽고 예쁜 작은딸.

이 엄마는 힘든 하루일과 중에도 너희들 얼굴이 떠오르면 마음이 미어지고 가슴 저 밑바닥에서부터 뜨거운 기운이 밀려올라 온단다.

어떻게 하면 너희들을 모나지 않게 바른 인성을 가진 아이들로 키울 수 있을지 이 엄마는 항상 걱정이란다.

다행히 지금까지는 엄마에 이런 마음이 기우인 것처럼 너무도 열심히 생활해 나아가는 나의 딸들아 너무나 고맙구나. 너무나 부족한 것이 많고 채워져야 할 것들이 많은 지금 이 때에 엄마는 너희들의 그 부족한 곳을 하나님의 사랑과 좋은 꿈을 안고 그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이 엄마는 노력에 노력을 할 것이다.

사랑하는 나의 딸들아. 항상 떳떳하고 꿋꿋하게 희망을 갖고 우리 열심히 살아가자꾸나. 이 엄마도 부끄럽지 않고 당당하게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 보여 줄거야.

목숨보다 소중한 나의 딸들아 큰딸 지혜야, 너무나 고맙구나. 어디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커주는 것만도 이 엄마는 너무나 고마운데 군산시 초등학교 백일장대회에서 차상을 받은 것 그래서 이 엄마를 더욱더 행복하게 해주는 것 너무나 고맙다.

지혜는 책을 좋아해서 좋은 글을 잘 쓸 수 있는 것 같구나. 특별히 학원이나 과외도 시켜주지도 못했는데 이렇게 큰상을 받아서 이 엄마를 기쁘게 해준 것 너무 대견하고 자랑스럽다.

앞으로도 건강하게 밝게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생활하는 그런 인성 바른 아이로 자라주렴. 그리고 하나님의 자녀로서 사랑하는 마음으로 너보다 더 어려운 사람을 도와주고 우리가 받았던 많은 고마움들을 보상하면서 열심히 살아 나아가자꾸나.

엄마의 딸들아. 엄마의 딸들로 태어나줘서 너무나 고맙다. 사랑한다. 많이많이....

엄마로부터

page 5


목차 | 신광모자원 홈페이지 | 다음 페이지